상단여백
기사 (전체 6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10월을 상달답게 맞으려면
10월은 1년 중 열번째 달로 단풍이 물들고 수확하기에 좋은 달이다. 절기로 한로(寒露)와 상강(霜降)이 들어 있다. 10월은 여느 달과 달리 상(上)자를 붙여 상달이라 예칭한다. 새로 난 곡식을 신에게 드리기에 가...
최명우 주필  |  2018-09-20 00:00
라인
지금 우리 안전온도는 몇도인가
왠지 불안하다. 주변에서 의외로 많은 사고가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학원폭력에 아이들을 학교에 보내 놓고도 마음을 놓지 못하는 학부모들이 많다. 어린이집도 안심할 곳이 못된다. 성폭력이며 교통사고가 우리를 불안케 ...
최명우 주필  |  2018-09-14 13:43
라인
지옥의 구원자 게이트키퍼가 뜬다
불교에서의 보살(菩薩)은 일반적으로 ‘깨달음을 구해서 수도하는 중생, 구도자, 지혜를 가진 자’ 등으로 풀이된다. 어학사전에는 ‘부처가 전생에서 수행하던 시절, 수기를 받은 이후의 몸’ 또는 ‘위로 보리를 구하고 아...
최명우 주필  |  2018-09-06 13:38
라인
하늘이 무너지고 땅이 꺼져도
이렇게 안타까이 9월을 기다려 본 적이 있는가. 올해는 정말 그랬다. 온 천지를 불태워버릴 듯 이글거리던 엊그제 여름의 태양을 어찌 잊을까 싶다. 세기적 기록의 긴 폭염 속에 숨쉬기도 어려웠다. 온열질환은 물론이고 ...
최명우 주필  |  2018-08-31 10:35
라인
안전이 먼저냐, 사람이 먼저다
‘삼국지 열번 읽은 사람하고는 얘기도 하지 말라’고 한다. 실없는 소리 같지만 삼국지 속에 담긴 갖가지 전술·전략이 상상을 초월할 만큼 치밀하고 뛰어나 이를 터득한 사람은 상대하기 까다로울 것이란 얘기다. 삼국지는 ...
최명우 주필  |  2018-08-30 00:00
라인
‘대한민국의 치부’ 이제는 그만
박완서 소설어사전은 ‘마각(馬脚)을 드러내다’에 대해 ‘숨기고 있던 일이나 정체를 드러내다’라고 풀이하고 있다. 마각은 말의 다리다. 마각이란 단어는 독립적으로 쓰이기보다 ‘마각이 드러나다’라는 숙어로 자주 표현되는...
최명우 주필  |  2018-08-16 00:00
라인
꿈꾸던 낭만을 깨뜨리지 않는 지혜
사람들은 8월에 거는 기대가 크다. 휴가의 계절이다. 한여름의 뜨거움은 낭만을 달구는 달콤한 유혹이다. 그러나 이 낭만의 계절이 위험하다. 월평균보다 8월에 훨씬 발생빈도가 높은 안전사고가 있다. 각별한 주의가 요구...
최명우 주필  |  2018-08-06 10:41
라인
호랑이 등을 타고 생각하는 안전
‘소 잃고 외양간 고친다’는 격언은 아주 평범한 것으로 들리지만 이 속담에 담겨 있는 교훈의 농도는 아주 진하다. 소먹이는 사람들은 늘 내 소가 잘 있는지 눈으로 확인한다. 그리고 안심한다. 여기서 묘하다고 생각되는...
최명우 주필  |  2018-07-26 00:00
라인
물과 안전의 위대한 파워
경험해본 사람들은 안다. 감기 때문에 병원을 찾으면 담당의사가 진료 후 친절하게 당부하는 말이 있다. 물을 많이 마시라는 것이다. 처방전을 갖고 약국에서 약을 지어 나올 때도 약사가 물을 많이 마시라고 한다. 이럴 ...
최명우 주필  |  2018-07-19 08:58
라인
기다림의 미학과 안전 유종의 미
“10년전과는 상황이 다르다. 이젠 세계적인 역량을 갖춰 나가고 있다." 지난 2010년 남아공월드컵에서 한국이 16강에 오른 뒤 히딩크 감독이 한국 축구에 대해 한 말이다. “한국 축구가 확 달라졌다.” 태극전사들...
최명우 주필  |  2018-07-10 14:35
라인
‘Time is Money', ‘Time is Gold'
하루 24시간, 일년 365일은 모든 사람에게 주어진 공평한 시간이다. 하지만 그 시간을 사용하는 방법은 각자 다르다. 알차고 유용하게 보내느라 하루가 너무 짧게 느껴지는 사람이 있는 반면 무의미한 시간을 보내며 하...
최명우 주필  |  2018-07-02 08:27
라인
더위 먹은 소 달만 봐도 헐떡인다
물은 사람에게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것이지만, 또 물보다 위험하고 두려운 것도 달리 없다. 물은 여름과 어우러져 수많은 목숨을 앗아간다. 여름 사고를 부르는 데는 물과 더위가 칠떡궁합이다. 이른바 수난의 계절이 열...
최명우 주필  |  2018-06-21 12:49
라인
안전은 손 안의 새와 같다
“토마토가 익으면 의사의 얼굴이 파래진다”는 서양 속담이 있다. 토마토가 잘 익으면 빨갛게 물이 든다. 토마토는 몸에 좋은 식품이어서 이것이 풍성한 먹거리가 되면 사람들도 건강해진다. 그러니 토마토가 익을 계절이 되...
최명우 주필  |  2018-06-14 09:26
라인
대형사고는 반드시 징조가 있다
붕괴사고라면 건물이 그 주역이겠지만 구조상 원인을 갖고 있는 교량 역시 사고가 잦다. 그중 가장 기억에 남는 교량사고가 성수대교 붕괴다. 1994년 10월 21일 오전 7시 성동구 성수동과 강남구 압구정동을 연결하는...
최명우 주필  |  2018-06-08 17:37
라인
라돈 소동… 국민 불안 해소하라
라돈 검출로 논란을 빚은 대진침대가 또다시 방사선 안전기준을 초과한 것으로 확인돼 파장이 일고 있다. 대진침대 매트리스 17개종 모델에 대한 조사 결과 추가로 14종의 매트리스가 생활주변 방사선 안전관리법상의 가공제...
최명우 주필  |  2018-06-01 15:41
라인
사고유발 ‘스몸비’를 차단하라
흡혈귀 드라큘라 소재의 영화가 한동안 인기를 끌었었다. 홍콩영화에서 강시 시리즈가 강세를 보이자 국내 영화계까지 여파가 미쳤었다. 중국 전설에서 유래한 강시는 죽었으면서도 마치 살아 있는 것처럼 움직이는 시체를 가리...
최명우 주필  |  2018-05-18 16:34
라인
안전도 ‘알아야 면장’
지자체들이 중앙정부만 의존하지 말고 현장에서 안전문제를 고민해야 한다는 것을 절실히 깨닫고 있는 듯하다. 지자체들이 새로이 안전점검에 나서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것이다. 그러나 우리가 진정으로 재난과 사고로부터 안전...
최명우 주필  |  2018-04-23 15:03
라인
누가 국민안전의 날을 모르는가
국민권익위는 4월 16일 국민안전의 날을 맞아 최근 5년간 국민권익위에 접수된 교통, 건설, 소방, 식품의 4대 안전분야 공익신고가 8283건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특히 유통기한 도과, 원산지 표시 위반 등 식...
최명우 주필  |  2018-04-16 14:18
라인
안전 알아야 새봄 향기 맡는다
4월부터 전국 봄꽃축제가 열린다. 꽃샘추위도 물러가고 바야흐로 낭만 가득한 봄이 열린다. 그런데 아직도 봄을 시샘하는 것이 있다. 안전불감증이라고 하는 것이다. 상춘(賞春)을 방해하는 정도가 아니라 사람의 목숨까지 ...
최명우 주필  |  2018-04-03 14:27
라인
‘국제안전학교’ 인증의 의의
울산시 남구의 동평초등학교는 지난 8일 지역 최초로 국제안전학교 공인식 및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국제안전학교 운영 성과를 알렸다. 국제안전학교가 무엇인가. 세계보건기구(WHO)로부터 ‘안전도시’ 인증을 받았다는 소리는...
최명우 주필  |  2018-04-03 14:1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18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