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안전승인 2019.08.23 16:18 | 수정 2019.08.23 17:15
대한민국 안전 주역 송자 안실련 명예대표 별세국내 대표 안전시민단체 창립부터 이끌며 다양한 사업 전개

안전계는 물론 교육계의 큰 별 송자 안실련 명예대표가 별세했다.

안전생활실천시민엽합은 안실련 창립자이자 대한민국 안전을 위해 헌신한 송자 명예대표가 22일 운명했다고 밝혔다. 

송 대표는 36년생으로 연세대 상학과를 졸업했다.

1992년부터 1996년까지 연세대 총장을, 이후 명지대 총장을 거쳐 2000년 교육부 장관을 역임했다.

안전에도 큰 관심을 갖고 세이프키즈코리아 공동대표,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공동대표 등을 이끌었다.

특히 송 대표는 96년 안실련을 창립한 이후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으로 교통안전, 산업안전, 학교안전분야 사업을 펼쳐 현재 국내를 대표하는 안전 시민단체로 성장시키는데 앞장섰다.  

1997년 교육계의 큰 공로를 인정받아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받았고, 모범납세자로서 은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빈소는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특1호실이며 발인은 26일 오전 7시 30분이다.

장지는 남한강공원묘지다.

박창환 기자  chpark073@empal.com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19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