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안전승인 2020.05.22 09:17 | 수정 2020.05.22 17:42
봄철 어린이 승용스포츠 안전사고 증가킥보드 사고 최근 5년간 4.6배 증가, 보호장비 필수

봄철 자전거, 킥보드 등 승용스포츠 안전사고가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와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은 2015년부터 2019년까지 5년간 한국소비자원의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에 접수된 승용 스포츠 제품 관련 어린이(만 14세 이하) 안전사고를 분석하고 그 내용을 21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5년간 발생한 사고는 총 6724건이며 2019년에는 가장 많은 1707건이 발생했다.

최근 5년간 월별 어린이 안전사고 현황 / 그래프 = 행정안전부

이 중 시기가 확인된 6633건 중 6월에 발생한 사고가 1012건으로 가장 많았고 그 뒤를 5월(964건), 9월(829건), 7월(752건), 4월(696건) 순으로 집계돼 5·6월 봄철 사고가 다발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최근 5년간 제품별 어린이 안전사고 현황 / 그래프 = 행정안전부

특히 품목별로는 킥보드가 2015년 184건에서 2019년 852건으로 가파르게 증가해 4.6배의 증가폭을 보였다. 반면 자전거는 867건에서 520건으로 28.5% 감소했고 롤러스케이트는 138건에서 174건으로 26.1% 증가했다.

행안부와 한국소비자원은 이같은 사고예방을 위해 어린이와 보호자에게 ▲안전모 등 보호 장구를 반드시 착용하기 ▲자동차와 오토바이가 다니지 않는 공터나 공원에서 타기 ▲내리막길에서는 가속돼 위험하니 내려서 걷기 ▲킥보드와 자전거 등을 탈 때 주변 소리를 차단하는 이어폰 등을 착용하지 않기 등의 안전수칙을 지켜줄 것을 요청했다.

정경옥 한국교통연구원 박사는 “내 아이가 다치는 것 뿐아니라 내 아이 또한 누군가에게 피해를 주거나 다치게 할 수 있으므로 안전운행요령 등을 잘 지키는 것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두희 기자  doit3456@daum.net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20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