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보건승인 2020.05.21 11:27 | 수정 2020.05.21 14:21
KT&G, 잎담배 생산 농가에 ‘건강검진·장학금’ 4억원 지원농민 1000명 건강검진비 및 자녀 80명 장학금 수혜
김삼수 엽연초생산협동조합 중앙회장(왼쪽),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오른쪽) 전달식 기념촬영 / 사진 = KT&G 제공

코로나 19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잎담배 농가를 위해 KT&G가 지원에 나섰다.

KT&G(사장 백복인)는 20일 대전 연초생산안정화재단에서 엽연초생산협동조합에 잎담배 농가 건강검진비 및 자녀장학금을 4억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4억원은 고연령의 잎담배 경작인 1000명의 건강검진 비용과 80명의 농가 자녀 장학금으로 사용된다.

KT&G는 국내 잎담배 농가의 복지증진에 힘쓰고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지원 사업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2013년부터 올해까지 8년 동안 경작인 건강검진과 자녀 장학금 등으로 24억5400만원을 지원한 것이 대표적이며 올해까지 6900여명이 수혜 대상이 된다.

농촌 인구의 지속적인 감소와 최근 코로나19 위기로 농가들은 노동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기계화가 어려운 잎담배 경작 특성상 농민들의 노동 강도가 매우 높은 편이며 특히 잎담배 경작인들은 다른 작물에 비해 평균 연령이 높아 건강관리에도 더 많은 관심이 요구된다.

KT&G는 국내 영업 중인 담배업체 중 유일하게 국산 잎담배 전량을 구매하는 등 잎담배 농가보호를 위해 다양하게 노력한다. 노동력 부족으로 고충을 겪는 농가에 매년 봉사단을 파견해 잎담배 이식 봉사 및 수확 봉사를 펼치고 있다. 지난해에는 강원 산불 피해지역 농가를 방문해 복구 활동을 돕고 위로금을 전달했다.

신송호 KT&G 원료본부장은 “KT&G는 농민들의 동반자로서 농가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해왔다”며 “이번 지원이 코로나19 등으로 가뜩이나 어려운 농민들에게 활력이 되고 경제 여건 향상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농민과의 상생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두희 기자  doit3456@daum.net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20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