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기기사승인 2019.08.13 11:05 | 수정 2019.08.13 11:05
'광대들: 풍문조작단', 절대 놓쳐서는 안될 필수 관람 포인트는?

'광대들: 풍문조작단'이 절대 놓쳐서는 안될 필수 관람 포인트 세 가지를 전격 공개한다.

#1. 여기가 바로 역사 맛집! 세조실록을 바탕으로 한 발칙한 상상력!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세조’의 집권 말기, 세조실록을 비롯한 야사에는 수십여건의 기이한 이적 현상들이 전해지고 있어 많은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세조’가 세운 원각사를 뒤덮은 황색 구름과 향기로운 4가지 꽃비, 오대산에서 몸을 씻고 있던 ‘세조’의 등을 문질러 피부병을 낫게 해주었다는 문수보살, ‘세조’의 가마가 지나가자 스스로 가지를 들어올린 속리산의 정이품송 등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이 믿기 힘든 기록들 뒤에 풍문을 조작하여 민심을 뒤흔들고 급기야 역사를 뒤바꾼 광대들, 이른바 ‘풍문조작단’이 있었다는 발칙한 상상력을 덧붙였다.

#2. 여기가 바로 연기 맛집! 믿고 보는 연기력에 톡톡 튀는 개성이 뭉쳤다!

충무로의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부터 개성 넘치는 신스틸러 배우들까지 '광대들: 풍문조작단'에 총출동하여 이목을 집중시킨다.

'명량' '암살' '끝까지 간다' 등 강렬한 존재감은 물론, 작년 한 해 '독전' '공작' '완벽한 타인'으로 3연속 흥행에 성공하며 신뢰도 높은 주연으로 충무로 대세 배우로 거듭난 조진웅이 풍문조작단을 이끄는 리더 덕호 역을 맡아 못하는 게 없는 팔방미인 매력을 과시한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수많은 작품에서 탄탄하고 묵직한 연기력을 선보여 온 연기 장인 손현주가 풍문조작단의 의뢰인 한명회 역을 맡아 다크포스를 내뿜는 야심가의 면모를 선보이고,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 박희순이 세조 역을 맡아 집권 말기 혼란에 사로잡힌 그의 모습을 섬세하게 표현해냈다.

#3. 여기가 바로 기술 맛집! 충무로 최고의 명품 제작진 총출동!

2012년 영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 첫 상업영화에 데뷔, 팩션 사극과 팀플레이 무비 연출에 발군의 실력을 선보이며 490만명의 관객을 동원한 바 있는 김주호 감독이 '광대들: 풍문조작단'을 통해 또 한번 장기를 마음껏 발휘한다.

여기에 '범죄도시' '비밀은 없다' 등 독특한 분위기와 개성을 살린 촬영으로 주목 받고 있는 주성림 촬영감독과 '이끼'로 대종상 영화제 미술감독상을 수상한 이태훈 미술감독, '광해, 왕이 된 남자' '역린' '사도' '남한산성' '안시성' 등 사극 영화의 베테랑 조태희 분장실장, '공작 ' 택시운전사' '내부자들' '사도' '변호인' 등 다수의 굵직한 한국영화에 참여한 김상범 편집감독, ' 광해, 왕이 된 남자' '범죄도시' '밀정' '버닝' '도가니' 등 극의 분위기를 최고조로 끌어올리는 선율로 사랑받는 모그 음악감독까지 충무로 대표 흥행작들을 이끌어온 각 분야 최정상 스태프들이 참여한 '광대들: 풍문제작단'은 웰메이드 팩션 사극의 탄생을 예감케 하며 신뢰와 기대를 더한다.

한편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오는 8월 21일 전국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한재원 기자  jaewonh2019@gmail.com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19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