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안전승인 2019.06.21 10:51 | 수정 2019.06.21 18:08
감전사고 35%는 여름에 발생··· 사고 주의행안부, 어린이 전기안전요령 교육 강조
어린이 전기안전요령 / 사진 = 행안부 제공.

최근 5년간 감전사고 사상자 가운데 35%가 6~8월에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는 20일 장마철을 앞두고 감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다.

한국전기안전공사에 따르면 2013년부터 2017년까지 감전사고 사상자는 총 2810명이다. 이 가운데 6~8월 사상자가 988명으로 35%를 차지했다.

15세 이하 사상자는 총 287명이었는데 이 가운데 0~5세 영유아가 219명으로 76.3%를 차지했다.

사고유형별로는 콘센트 등 전기가 흐르는 충전부에 접촉하면서 발생한 사고가 59%로 가장 많았다.

특히 영유아가 물기가 있는 손으로 콘센트를 만지거나 전자기기를 갖고 놀다 사고가 나는 경우가 많아 보호자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이에 따라 행안부는 어린아이가 있는 가정에서는 멀티탭이나 전선 등을 눈에 띄지 않도록 정리하고 모든 콘센트에 안전덮개를 설치하는 것이 좋다고 강조했다.

서철모 행안부 예방안전정책관은 "아이들이 물기가 있는 손으로 콘센트를 만지지 않도록 보호자가 주의해야 한다"며 "평소 감전사고의 위험성과 안전수칙에 대한 교육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용주 기자  dydwn7238@naver.com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용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19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