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기가스승인 2019.01.11 10:21 | 수정 2019.01.11 10:21
한수원, 현장 정비부서 인력 대폭 보강··· 49명↑원전 안전성 강화 중심 조직 재정비

한수원이 원전 안전성 강화를 위해 사업소 지원부서 인력을 줄이고 현장 정비부서 인력을 대폭 보강했다.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원전 안전성 제고와 미래 성장동력 육성 및 정부의 혁신성장 정책 선도를 골자로 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고 10일 밝혔다.

특히 본사 및 사업소 지원부서 인력을 축소하고 현장 정비부서 인력을 보강함에 따라 정비부서 인력이 49명 늘어났으며 본사 기술전략본부의 엔지니어링처가 발전본부로 이관돼 ‘운영-정비-엔지니어링 기능’ 일원화가 강화됐다.

이와 함께 한수원은 보안정보처를 기존 관리본부에서 기술전략본부로 이관해 4차 산업기반 기술을 원전 안전운영에 앞당겨 접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은 “이번 조직개편과 인사이동을 통해 최우선적으로 원전 안전 운영과 핵심 경쟁력을 높여 국민 신뢰를 확보하고자 한다”며 “이를 바탕으로 해외 원전수출, 신재생사업 확대 등 미래 성장동력을 적극 발굴하고 정부정책을 선도적으로 이행해 최고의 글로벌 에너지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김미래 기자  khj@safetynews.co.kr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19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