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민안전승인 2018.01.11 14:28 | 수정 2018.01.11 15:55
수원시, 지진 대비 옥외대피소·실내구호소 확대시민안전과, “충분한 수 확보해 나갈 것”

수원시가 지진 발생시 시민안전을 담보할 옥외대피소와 실내구호소를 큰폭으로 확대했다.

수원시는 최근 지진 대비 옥외대피소를 기존 42곳에서 130곳으로, 실내구호소를 3곳에서 50곳으로 확대 지정하고 안내표지판 설치 등 홍보에 나섰다고 11일 밝혔다.

지진 발생시 대피할 수 있는 옥외대피소는 공원이 기존 41곳에서 122곳으로, 운동장이 1곳에서 5곳으로 늘어났고 광장 3곳이 새롭게 지정됐다.

시는 행정안전부가 정한 ‘재해구호계획 수립지침’에 따라 주변 고층건물과의 이격거리를 감안하고 차량 등을 통한 주민 접근성을 고려해 옥외대피소를 지정했으며 소규모 공원 가운데 고층 아파트가 가깝게 둘러싸인 곳은 제외했다.

옥외대피소 130곳 가운데 122곳은 어린이공원과 근린공원이며 구별로는 장안구 25곳, 권선구 51곳, 팔달구 14곳, 영통구 32곳이다.

운동장 5곳은 수원종합운동장과 아주대·성균관대·경기대·동남보건대 운동장이며 광장 3곳은 화성행궁광장, 권선구청광장(한마음광장), 월드컵경기장 중앙광장이다.

지진으로 가옥 파손 등 피해를 입은 시민들에게 제공되는 실내구호소 50곳은 내진설계가 된 초등학교 교사를 중심으로 지정했다.

기존 태장·잠원·광교 초등학교 3곳에 43개 초등학교를 추가 지정했고 체육관 3곳, 복지시설 1곳을 새롭게 지정했다.

실내구호소로 지정한 초등학교는 장안구 11곳, 권선구 19곳, 팔달구 5곳, 영통구 11곳이다.

체육관 3곳은 서수원칠보체육관·광교씨름체육관·성균관대수성관(체육관)이고 복지시설 1곳은 호매실장애인종합복지관이다.

시는 시민들이 거주지 주변 옥외대피소와 실내구호소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홍보에도 힘을 쏟고 있다.

시는 지정된 옥외대피소·실내구호소 180곳의 상세 내역을 시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4월까지 지정 구역에 안내표지판을 모두 설치할 예정이다.

또 지진 발생시 올바른 행동요령, 옥외대피소·실내구호소 위치 지도 등을 담은 홍보물 1만5000부를 제작해 시민들에게 나눠줄 예정이다.

수원시 시민안전과 관계자는 “옥외대피소와 실내구호소는 지진 발생시 시민 안전과 직결되는 사안인 만큼 다소 시간이 걸리더라도 안전기준을 꼼꼼히 따져 지정했다”며 “관련 기관·단체와 협의를 지속해 충분한 지진 대비 대피소·구호소를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원시에서는 2016년 10월 권선구 남쪽 2㎞ 지점에서 진도 2.3의 지진이 발생했다.

오승준 기자  ohsj@safetynews.co.kr

<저작권자 © 안전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승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18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