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05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8
도로가 파손돼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패인 도로로 인해 차들이 덜컹거리며 지나가고 있었다. 바닥이 잘 보이지 않는 밤에는 ...
이용주 기자  |  2019-10-21 09:00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7
배수로가 꽉 막혀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현장은 나뭇가지들로 인해 배수가 원활하지 않은 상태였다. 그대로 방치했다가는 갑자기...
이용주 기자  |  2019-10-18 10:20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6
전봇대에 붙어있는 제어기가 떨어지려 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기둥에 꼭 붙어있어야 할 경보 제어기는 떨어지기 일보 직전의 상...
이용주 기자  |  2019-10-17 09:51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5
육교 손잡이가 파손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육교 핸드레일의 연결 부분이 파손돼 손잡이에 의지해야 하는 노인, 임산부, 장애인...
이용주 기자  |  2019-10-16 09:33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4
계단이 파손돼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계단이 심하게 부서져 사람들이 차도를 걷고 있었다. 뿐만 아니라 아무런 주의 표시...
이용주 기자  |  2019-10-15 09:48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3
하수도 뚜껑이 사라져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마을 입구로 올라가는 도로 중앙에 사각형의 하수도 뚜껑이 없어 뻥 뚫린 채...
이용주 기자  |  2019-10-14 09:00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2
한 아파트에서 나뭇가지들이 오랫동안 버려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폐목재들이 무더기로 버려진 채 방치돼 있었으며 특히 해당...
이용주 기자  |  2019-10-11 09:43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1
전신주가 기울어져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도로변에 있는 전주의 하단부가 심하게 구부러져 금방이라도 넘어질 것 같았다. ...
이용주 기자  |  2019-10-10 10:11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80
신호등이 파손돼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신호등이 파손돼 제 역할을 못하고 있었으며 특히 파손된 신호등은 떨어지기 일보 ...
이용주 기자  |  2019-10-09 09:28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9
인도에 물건이 쌓여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인도가 적치물들 때문에 좁아져 보행자들이 통행에 불편을 겪고 있었다. 안전신문고...
이용주 기자  |  2019-10-08 09:43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8
등산로 입구가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등산로 입구에 썩은 나무가 쓰러져 떨어지기 일보 직전이었다. 다행히 다른 나무에 ...
이용주 기자  |  2019-10-07 09:35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7
표지판이 넘어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해당 표지판은 횡단보도 표지판으로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횡단보도 주변에 둔 예고 표...
이용주 기자  |  2019-10-02 11:02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6
보도블록 공사를 수일째 마무리하지 않고 있어 불편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현장 확인 결과 보행자들이 많이 다니는 보도를 파헤쳐 놓고는 ...
이용주 기자  |  2019-10-01 10:36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5
한 빌라에서 전선이 엉켜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공중에 있는 전선이 거미줄같이 얽히고설켜 있었으며 이물질까지 아슬아슬하...
이용주 기자  |  2019-09-30 10:36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4
인도 한가운데 돌이 있다며 치워달라는 요청이 들어왔다. 확인 결과 큰 돌이 인도를 가로막고 있어 보행자들이 통행에 불편을 겪고 있었다....
이용주 기자  |  2019-09-27 09:00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3
차도에 설치된 쇠울타리가 파손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차도의 경계를 따라 설치돼 있는 철제 난간이 끊어져 제 기능을 못하고 ...
이용주 기자  |  2019-09-26 12:46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2
난간이 없어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현장은 바닷가 근처의 보도로 바로 옆에는 바위와 돌들이 있어 삐끗했다간 큰 사고로 ...
이용주 기자  |  2019-09-25 09:55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1
배수로 뚜껑이 없어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배수로에 덮개가 없을뿐 아니라 도로포장으로 인해 사진처럼 단차가 발생돼 발을...
이용주 기자  |  2019-09-24 09:39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70
반사경이 쓰러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이면형 반사경이 전도돼 운전자가 시야를 확보하는데 어려움을 겪을뿐 아니라 현장은 차...
이용주 기자  |  2019-09-23 15:16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969
산책로가 물에 잠겼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산책로 배수시설이 불량해 현장은 바닥이 거의 안 보일 정도로 물이 쏟아져 나오고 있...
이용주 기자  |  2019-09-20 16:3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20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