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80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74
반사경이 파손돼 교체가 필요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커브길 반사경이 심하게 찌그러져 제 기능을 못하는 상태로 운전자가 커브 ...
이용주 기자  |  2019-04-25 08:52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75
건널목이 파손돼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다리를 연결하는 나무판자가 사라져 다리 밑 공간이 그대로 드러나 있는 상황이었으...
이용주 기자  |  2019-04-24 18:16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73
교통신호등이 전도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신호등이 심하게 꺾여있는 위험천만한 상황이었다. 혼란을 주는 신호등으로 인해 차량과...
이용주 기자  |  2019-04-24 10:24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72
인도 내 맨홀 뚜껑이 파손돼 사고가 우려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맨홀 뚜껑에 구멍이 뻥 뚫려 사람이 빠질 수 있을 정도로 크...
이용주 기자  |  2019-04-23 09:25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71
맨홀에 틈이 있어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심한 노후화로 인해 상수도 사각 맨홀 주변에 대한 보수가 필요한 상황이었다. ...
이용주 기자  |  2019-04-22 10:22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70
보도블록이 꺼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남산공원 잔디광장에 설치된 보도블록이 비로 인해 움푹 꺼지고 일부는 부서지기까지 한...
이용주 기자  |  2019-04-19 15:33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9
가로등이 기울어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사거리에 설치된 가로등이 심하게 기울어져 있는 상황이었다. 신고 장소는 평상시에도...
이용주 기자  |  2019-04-18 13:13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8
데크바닥이 파손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관광객들의 방문이 잦은 공원 내에 설치된 분수의 데크 일부가 심하게 파손된 상황이었다...
이용주 기자  |  2019-04-17 11:08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7
인도가 침하돼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보행자들의 통행이 잦은 인도 일부 구간이 상수도 누수로 인해 심하게 침하된 상황이었다...
오승준 기자  |  2019-04-16 13:17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6
큰 돌이 방치돼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보행자와 차가 모두 사용하는 도로에 알 수 없는 이유로 큰 돌이 방치돼 있는 상황이...
오승준 기자  |  2019-04-15 15:05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5
버스정류장 유리가 파손돼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시외버스터미널 정류장에 위치한 버스정류장의 유리가 파손돼 탈락되기 직전인 ...
오승준 기자  |  2019-04-12 13:54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4
도로 경계석이 돌출돼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인도 끝 경계선 블록이 돌출되고 흔들리는 상황이었다. 특히 이 구간은 횡단보도...
오승준 기자  |  2019-04-11 15:22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3
무단횡단 방지펜스가 손실돼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왕복 8차선 도로에서의 무단횡단을 막는 방지펜스 일부 구간이 소실돼 있었...
오승준 기자  |  2019-04-10 17:22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2
도로 위에 큰 돌이 있어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낙석으로 인해 차도 위에 돌들이 떨어져 있어 통행차량의 안전을 위협하고...
오승준 기자  |  2019-04-09 14:33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1
가로등이 길 한가운데 쓰러져 있어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가로등이 보도 쪽으로 기울어져 있어 보행자 및 통행차량의 안전...
김미래 기자  |  2019-04-08 09:45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60
육교에 설치돼 있는 전선이 아무런 안전조치 없이 노출돼 있어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전선이 그대로 노출돼 있어 우천시 ...
김미래 기자  |  2019-04-05 10:10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59
반사경이 오래돼 사물을 제대로 비추지 못한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도로에 설치된 반사경이 노후돼 사물이 뿌옇게 보이는 상황이었...
김미래 기자  |  2019-04-04 09:40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58
어린이보호봉이 일부 파손돼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학교안전을 위해 설치된 어린이보호봉이 파손된 채 방치돼 있어 보도 쪽...
김미래 기자  |  2019-04-03 09:52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57
신호등이 뒤집혀 있어 신호 확인이 어렵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도로에 설치된 교통신호등이 주행 방향과 반대되는 쪽을 향하고 있...
김미래 기자  |  2019-04-02 10:10
라인
안전신문고 개선사례 856
보도블럭이 들려 있어 걸을 때마다 덜컹덜컹 위험하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확인 결과 보도블럭 주변 지반이 침하돼 블록마다 단차가 생겨 보...
김미래 기자  |  2019-04-01 09:5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광고문의기사제보구독신청고충처리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210-12 (필동2가, 안전빌딩)  |  대표전화 : 02-2275-3408
등록번호 : 서울 아 00477  |  등록일 : 2007.12.24  |  발행·편집인·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영
Copyright © 2019 안전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